뒤로가기
  • HOME
  • 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물 내용
[아주경제, 2017-02-08]인천 동구 구도심 골목의 '지붕없는 갤러리' 로 놀러오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2017-02-08
조회수 :
1944

아주경제 박흥서 기자 =마을의 문화 사랑방을 지향하는 인천시 동구 만석동의 우리미술관이 새로운 전시를 준비했다. 


오는 14일(화)부터 28일(화)까지 열리는 <우리미술관 골목길 프로젝트 '지붕없는 갤러리' 성과 보고전>전시가 그것이다.


이번 전시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작은 미술관 조성․운영사업 중 우리미술관 골목길 프로젝트의 진행 과정을 담은 시각 매체를 위주로, 주민 및 관람객과의 문화적 소통과 다양한 시각예술 체험의 기회를 확대하고자 기획되었다. 


우리미술관 골목길 프로젝트 '지붕 없는 갤러리'는 인하대학교 김상원 교수 등 참여자들의 지역 연구를 바탕으로, 미술관의 개념을 확장해 동구의 골목길을 미술문화의 장으로 활용한 결과물이다. 


또한 전시 작품과 공간에 대한 프로그램을 통해 호기심을 유발, 주민들이 전시작품을 관람하고 발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지붕 없는 갤러리'는 27일 동구 창영동 골목길에 조성될 예정이며, 이번 전시는 사전조사 및 연관프로젝트의 결과와 과정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전시에서는 '지붕 없는 갤러리'의 과정을 기록한 사진 및 자료는 물론 우리미술관에서 진행된 주민 워크숍 ‘블링블링 조명 만들기’의 결과물도 만날 수 있다.


‘지붕 없는 갤러리’ 성과보고 전시는 우리미술관 전시관과 스튜디오(공동창고) 두 곳에서 진행된다. 우리미술관 전시관에서는 '지붕 없는 갤러리' 사전조사 자료와 해외 유사 프로젝트 사례 등을 전시하고, 우리미술관 스튜디오(공동창고)에서는 전시 과정을 담은 영상과 주민워크숍의 결과물이 각각 전시된다. 


전시 기획을 맡은 이정희 큐레이터는 “전시장을 방문하는 분들이 글과 다이어그램으로 구성된 거대한 책 속으로 들어가는 느낌을 받을 수 있도록 기획했다”며 “연구자, 주민, 작가가 함께한 이번 프로젝트의 결과물을 통해 전시장을 찾는 누구나 마을에 대한 가치를 재확인 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시 기획 취지를 설명했다. 


전시는 무료이며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원문보기 : http://www.ajunews.com/view/20170208111315829